요즘에는 보통은 SNS나 자신의 인터넷 영역을 가지고 있는 분들이 많아졌습니다. DSLR과 미러리스도 많이 있어서 사진을 촬영해서 온라인 상에 올리는 것이 예삿일이 되어 버렸습니다. 하지만 본의가 아니게 자기 사진이 다른 사람에 의해서 도용되고 있는 것을 발견하면 조금 기분이 상하는 일이 생기는데요. 명함도장은 그래서 필요합니다. 오늘은 간단하게 포토샵 브러쉬 기능을 이용해서 자기 사진에 편하게 도작찍는 작업을 진행하겠습니다. 한번 만들어두면 반영구적으로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제대로 만들어서 오랫동안 사용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방법은 간단하기 때문에 최대한 보기좋게 설명을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1단계 - 배경없는(투명) 새로만들기 Ctrl + N

폭과 사이즈는 자신이 원하는 사이즈에 따라서 마음데로 설정할 수 있습니다. 보통 큰 사진을 즐기시면 보통은 사이즈를 크게 하시면 됩니다. 자신이 즐겨쓰는 리사이즈 사진크기를 고정으로 해서 쓰기 때문에 너무 큰 사진에 명함이 코딱지만하게 나오는 경우도 있으니 계산착오없으시길 바랍니다.

 

배경이 투명이어야 다른 사진에 도장을 찍을 때에 도장이 나타나겠죠. 사이즈와 배경내용을 투명으로 해서 일단은 자신이 원하는 스타일로 꾸미면 됩니다.




2단계 - 자신이 원하는 명함을 꾸민다


제 명함을 찍어봤습니다. 저도 만들고 이렇게 사진을 찍어봤는데요. 괜찮죠?


흰색과 회식이 교차되는 곳이 바로 뒤배경이 없는 투명공간이 형성된 곳입니다. 거기에 자신에게 맞는 명함스타일을 마음껏 만들면 됩니다. 그림으로 만들어도 되지만 약간의 테크닉이 필요하니 초급자라면 일단은 폰트를 이용해서 글자스타일을 바꾸는 정도에서 만족하는 것도 좋습니다. 아니면 너무 오래걸리네요.




3단계 - 브러쉬에 저장해서 기본도장툴로 사용한다


브러쉬툴을 이용하면 이렇게 편하게 명함기능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포토샵하나면 사실 안되는게 없습니다. 다 되네요. 아니면 따로 저장해서 포토웍스에서 하셔도 됩니다. 포토웍스 포스팅은 조만간에 올릴께요.



[편집]-[브러쉬사전설정정의] 라는 메뉴에 가셔서 설정을 하시면 바로 저장이 되구요. 상단에 그림처럼 왼쪽 툴바에서 브러쉬를 선택하고 상단에 브러쉬메뉴에서 찾아보면 자신이 정의한 브러쉬가 보이게 됩니다. 불투명도, 플로우를 조절해서 약간 흐림하게 찍을 수 있고, 컬러도 바꿀 수 있습니다. 이렇게 한번 정의하면 이제부터 사진에 모두 브러쉬 툴을 이용해서 내맘데로 사진도장을 찍을 수 있습니다. 오늘 포스팅을 여기까지 입니다. 궁금하신 사항이나 안되는 부분은 댓글주시면 100% 바로바로 피드백드립니다. 아마 쉽게 될 것입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

latest comment